'비'에 해당되는 글 2

  1. 2008.06.23 비가 오면 생각나는 그 음식~ (1)
  2. 2008.06.22 오늘은 비가 온다 (2)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비가 오면 생각나는 그 음식~

신나는뒷이야기/하루하루의기록 | 2008. 6. 23. 23:43 | 신난제이유2009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은 저녁으로 무얼 먹으면 좋을까 고민하다가, 수제비를 끓여 먹었다. 역시 비오는 날과 잘 어울리는 맛이야! 여기와서 절실히 느끼는 것중에 하나는, 일본에 유학 오시는 분들은 다른거 다 제쳐두고라도 '고추장' 과 '다진마늘' 은 꼭 챙겨 와야 한다는 것이다. 그 2가지가 있다면 일본에서는 어떻게든 살아갈 수 있다! 그리하여 오늘은 고추장과 다진마늘로 마음대로 수제비를 끓여 먹었다. 정말 이 맛에 일본에서도 살 수 있다. 아아..

今日は夕飯で何を食べたらいいか悩んでから、すいとんを作って食べた。やっぱり雨が降る日によく似合う味!!ここに来てたくさん感じていることの中で一つは、日本に留学のためにくる人たちは他のものは置いて来ても'ゴチュジャン'と'にんにく(切り刻むものを)'は必ず持って来なければならないということ。その二つがあったら、日本でとにかく生活するのができる!それで今日はゴチュジャンとにんにくでわがまますいとんを作って食べた。本当にこの味で日本でも住める。アア。。


'신나는뒷이야기 > 하루하루의기록'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녕! 꼬마야!  (3) 2008.07.06
고기고기고기!  (11) 2008.07.03
비가 오면 생각나는 그 음식~  (1) 2008.06.23
오늘은 비가 온다  (2) 2008.06.22
무엇을 찍고 싶었을까?  (3) 2008.06.21
알록달록 오색빛깔  (3) 2008.06.16

추천은 블로거를 신나게 만듭니다

올블로그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RSS추가버튼 위로가기

신난 댓글을 기다립니다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

  1. Favicon of http://sangmin.kr BlogIcon 솽민군 2010.11.15 12:30 신고

    아 색깔 보니 맛있겠다.ㅎㅎ
    그렇지 비오는 날엔 이런게 제격.

    다진 마늘;;;
    한국 음식엔 필수인데 나는 가지고 있지 않아;;ㅎㅎ
    오여사 음식에 마늘이 엄청 들어가는 경향이 있는데 그래서 지금 반발 하고 있는 지도.
    하지만 역시 마늘은 필요해...

    예전 어르신들 중에선 수제비만 먹던 가난한 옛날이 떠올라서 안 먹는다는 분들도 있었는데...
    그런 수제비가 비가 오면 생각나는 음식... 힘든 시절의 음식...
    ...뭐래는겨 난.ㅋㅋ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오늘은 비가 온다

신나는뒷이야기/하루하루의기록 | 2008. 6. 22. 22:37 | 신난제이유2009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은 슬 장마철에 돌입하는가 보다. 어제는 그 유명한 일본의 '무시아쯔이(습한더위)'를 경험하고 난 뒤라, 차라리 비오는게 더 시원하지 않을까란 생각이 들기도 한다. 비가 오는 날은 아무것도 하기싫어 지는지라, 오늘은 그저 집에서 계속 뒹굴뒹굴 굴러다니기만 했다. 그래도 배고픔은 참지 못하고 뭐라도 먹어야 했기에 슬리퍼 질질 끌고 마트에 다녀왔다. 옷 젖는 것은 참 싫지만 비닐 우산 위로 떨어지는 빗방울은 어쨋든 이쁘다.

日本はそろそろ梅雨時に突入するようだ。昨日はその有名な日本の’蒸し暑い’を経験した後だから、むしろ雨が降るのがもっと涼しくないかと気がする。雨が降る日は何もしたくなくなるから、今日は家でずっとごろごろした。でもひもじさを我慢できなくて、何でも食べなければならないから、スリッパを引きじてスーパーに行ってきた。服がぬれるのはほんとに嫌だけどビニル傘の上に落ちる雨粒はとにかくキレイ。


'신나는뒷이야기 > 하루하루의기록'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기고기고기!  (11) 2008.07.03
비가 오면 생각나는 그 음식~  (1) 2008.06.23
오늘은 비가 온다  (2) 2008.06.22
무엇을 찍고 싶었을까?  (3) 2008.06.21
알록달록 오색빛깔  (3) 2008.06.16
간만에 신난 작업질  (6) 2008.06.11

추천은 블로거를 신나게 만듭니다

올블로그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RSS추가버튼 위로가기

신난 댓글을 기다립니다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

  1. Favicon of http://sangmin.kr BlogIcon 솽민군 2010.11.15 12:17 신고

    일본의 후텁지근한 여름.

    난 이번 여름엔 회사에서 거의 있었던지라 딱히 덥다고 느낀 기억은 많이 없어.
    쿨비즈다 뭐다 해서 에어컨 온도 많이 안 내려서 조금 덥긴 했지만...
    집에선 에어컨 시워-언 하게 틀어 놓고 살았지. 난방보다는 에어컨이 훨씬 전기세가 싸니까.
    편하게 살자 주의.ㅋㅋ

    지금은 비가 와도 별 생각이 없지만
    최근 2,3 년 전만 해도 비만 오면 우울의 극치를 달렸었지.
    10대 후반부터 집안에 안 좋은 일이 있을 때마다 비가 내리더라고. 젝일...
    그래서 비 오는 날에 주위 사람들이 나 조심한다고 애 먹었던 게 생각난다. 미안해 죽겠어 아주.ㅡㅜ

    빗방울은 괜찮은 사진 소재가 되네. 좋아.

    일본의 비닐 우산 참 맘에 들어.ㅎㅎ
    싼틱해도 편하고 말이지.
    온 지 얼마 안 돼서 비오는 날에 이 비닐 우산 들고 자전거 타는 사람들을 보고 입이 떡 벌어졌...

    • Favicon of https://sinnanjyou2009.tistory.com BlogIcon 신난제이유2009 2010.11.16 23:28 신고

      나도 회사 일 하면서 그렇게 덥다..라고 느낀 적은 아침 출근 할 때 정도인거 같네.
      우리 회사는 뭐...작아서 쿨비즈 그런것도 없고. 흐흐.
      집에서도 그냥 걍 틀었던거 같기도 하고. 한국에선 에어컨 없는 집에서 살았는데 말이지. 일본은 어딜 가도 에어컨은 기본으로 있으니. ^^;;

      2, 3년 전이면 그닥 멀지 않을 때네. 지금은 아니라고 하니 다행이네.
      난 뭐..머리가 곱슬이라서 비 올 때가 짜증나긴 했지만..
      그렇게 주변 사람들이 조심할 정도는 아니었던거 같아. ㅎㅎ
      어쨌든 지금은 비가 와도 그렇지 아니하다는건 다행이네.

      비 오는 날 우산 쓰고 자전거 타는 사람 보면, 진짜 신의 경지지.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