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070528 / 티스토리 가입

신나는뒷이야기/블로그일기 | 2008. 6. 30. 00:53 | 신난제이유2009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초대장을 받고 드디어 티스토리에 가입. 그전부터 N이버씨의 블로그를 이용하고 있었으나, 좀 더 열심히 하기로 맘 먹고 이런저런 문제가 많은 N이버를 벗어나 새로운 블로그를 찾았다. 그렇게 티스토리를 발견했으나, 초대장 받기가 쉽지만은 않았다. 결국 자주 가는 커뮤니티의 사이트에 계신분의 도움으로 초대장을 받아서 티스토리의 세계로 진출! 야호!


추천은 블로거를 신나게 만듭니다

올블로그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RSS추가버튼 위로가기

신난 댓글을 기다립니다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

  1. Favicon of http://sangmin.kr BlogIcon 솽민군 2010.11.22 12:33 신고

    음??
    읽어오다보니 여기 가입 글이? 나중에 쓴 건가.ㅎㅎ

    나보다 1년 빨랐구나;;; 내가 08년 6월이었으니.
    초대장이 있어야 가입할 수 있다는 시스템이 무지 매력적이더군.(한정판에 하악대는 그런 느낌?ㅎㅎ)
    그래서 여기저기 돌아다녀서 한 장 얻어서는 여기까지 오게 됐네.

    초심.
    어떤 마음이었을까.
    너처럼 주제를 하나 잡고 기획하고 조사하고 잘 편집해서 포스팅하는 성격이 못 된달까 겁이 난달까. 단순히 귀찮았던 걸까.ㅋ 그래서 '가벼움', '내 편한대로', '하고 싶은 말'을 중심으로 적기 시작했던 것이 요즘 들어서는 잘 안 지켜져. 주위에 맛깔나는 포스팅 잘하는 분들을 많이 보게 돼서(특히 너도!) 좀 초라한 기분?ㅎㅎ 결국 그게 내 색깔이라고 말해주겠지만.^^

    하고 싶은 말, 보여주고 싶은 사진은 많아도 이거저거 장애물을 의식하는 단면이 늘었어.

    다시 힘 내야지.
    내 일기장이자 역사이자 추억 그자체니까.

    너도 요즘은 바빠서 잘 못 올리지만 꾸준히 계속 해주길 바래.^^

    • Favicon of https://sinnanjyou2009.tistory.com BlogIcon 신난제이유2009 2010.11.24 15:24 신고

      기억이 안 난다. ㅎㅎㅎ 아마 일단 시작하고 나서 블로그 일기 용도로 보고 형태로 쓴 포스팅이 아닐까...싶네;;

      1년이나 빨랐는데, 포스팅 수는 내가 더 적으니..-ㅁ- 쩝.
      좀 더 열심히 불꽃 포스팅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드네. 퐈이아아!
      난 네이넘 시스템이 마음에 안들어서 도망쳐 온건데.. ㅎㅎ
      지금은 초대장 준 분이 누군지도 기억이 가물가물....>ㅁ< 꺅!

      난 네 블로그 스타일이 좋다. 그러게 일상적인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방식이 좋아.
      난 그렇지 못해서...어찌보면 답답한 스타일이지. 핫핫. 그러니까 지금처럼 열심히 블로그 잘 운영하였으면 좋겠다. 정말 그게 네 색깔이니까. ㅋ

      일기장 훔쳐봐서 미안하네-_-훗. 그래도 잼난다. ㅎㅎ
      난 뭐..여유가 없어서 못하고 있지만, 그래도 블로그에 대한 열정은 그대로니까..^^